상단여백
기사 (전체 369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비뚤어진 개인의 심성
참으로 황당한 사건이다. 한 사람의 목숨을 빼앗아도 놀라운 사건인데 20여명의 목숨을,그것도 차마 표현하기 힘든 잔인한 방법으로 살해한 사건이 발생했다.희대의 살인마 ‘유영철’은 힘없는 노년의 부유층과 힘들게 살아가...
선데이타임즈  |  2004-07-25 00:00
라인
부모학(父母學, Parenting)
대량 살상과 파괴가 뒤따르는 대형 테러(Terror)들이 요즈음은 시도 때도 없이 여기저기에서 전세계적으로 판을 치다 보니 어지간한 사건들은 그냥 대수롭지 않게 보아 넘겨지는 요즈음이다. 그러나 우리들의 사회에서 늘...
선데이타임즈  |  2004-07-25 00:00
라인
‘사랑의 언어를 만드는 사랑의 수고’
우리가 하루를 살아가는 동안 얼마나 많은 말들을 입 밖으로 내어 놓으면서 지내는가 한번 곰곰이 생각해 봅니다. 사람이 이 세상에 태어난 이후 수없이 뿌려놓은 많은 말의 씨들이 과연 어디서 어떻게 열매를 맺을까 하는 ...
선데이타임즈  |  2004-07-18 00:00
라인
지금이 기회다
1997년 말,고국에 외환위기 사태가 발생했다.IMF라는 낯선 단어가 회자되기 시작한거다.‘두뇌는 빌릴 수 있지만 건강은 빌릴 수 없다’고 건강 만 을 역설했던 나랏님이 제대로된 두뇌를 못 빌린 것인지, 빌릴 제대로...
선데이타임즈  |  2004-07-18 00:00
라인
뉴질랜드를 떠나갈 권리
뉴질랜드의 이민정책이 완화되었다는 소식이 무슨 신바람이라도 나는 소식처럼 여기저기에서 들려온다. 그도 그럴 것이 처음에는 195점 하던 현행 이민 희망자 선별점수가 140점대로 내려 오고, 해프닝으로 끝났지만 연간 ...
선데이타임즈  |  2004-07-18 00:00
라인
절규의 메아리
남의 나라에서 당하는 우리민족의 고통이나 고난은 예삿일로 보이지 않는다.그것이 남의 나라 땅에 와서 살고 있는 이민 살이 입장이 되면 더욱 절실한 느낌 이다. 고 김선일씨가 외쳤던 마지막 절규( 삼가 고인의 명복을 ...
선데이타임즈  |  2004-07-11 00:00
라인
침묵의 다수
‘어떤 사람들은 시대가 변하기를 기다리고 어떤 사람들은 그 시대에 뛰어든다’-단테 알리기에르. 작가 이문열이 쓴 소설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은 초등학생들의 이야기다.전 과목에서 늘 1등을 해 영웅이 되어있는 소년...
선데이타임즈  |  2004-07-04 00:00
라인
싸잡아 일컫는 Gay나 Lesbian 말투 조심할 때
변화의 물결이 소용돌이치는 우리들의 현실은 이제 숨 고를 틈조차 없어보인다.지구촌 한구석에서는 예서졔서 폭약을 칭칭 감은 인간 폭탄들이 숨가쁘게 터져 가는 등 온갖 크고 작은 갖가지 일들이며 사건들이 터지고 넘쳐서 ...
선데이타임즈  |  2004-06-27 00:00
라인
만두파동과 교민사회
6~7년 전 인가보다.유학 온 한국 여학생이 전화를 했다.한국인이 운영하는 옷가게에서 웃옷을 하나 샀는데 살 당시에는 잘 맞는다고 생각했는데 집에 와서 다시 입어보니 좀 작더라는 것이다 그래서 좀 더 큰 것으로 바꾸...
선데이타임즈  |  2004-06-27 00:00
라인
좀 쉬고 싶었는데
1900년대(1995년)에 이곳 뉴질랜드 오클랜드에 이민을 왔으니 2000년대(2004년)인 지금 생각해보면 이민와서 1세기를 살아왔다는 것인가? 100년은 고사하고 10년만 되어도 강산이 변하고 초목이 변하고 인정...
선데이타임즈  |  2004-06-20 00:00
라인
정기총회에서 논의된 것들
1일 열린 한인회 정기총회는 출석률이 저조해 교민들의 무관심을 다시 한번 확인한 자리였다. 참석 인원은 적었지만 정관 개정 방법과 한인회 수익사업 수지내역 등에 관해 참석자들의 열띤 질문 공세가 이어져 이날 총회는 ...
선데이타임즈  |  2004-05-02 00:00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PO Box 100974 NSMC, Auckland New Zealand
TEL : 09)444-7444 Fax 09)444-7443 Email: article@sundaytimes.co.nz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우
Copyright © 2019 뉴질랜드 선데이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